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아이폰 6S Plus로 LG 유플러스의 데이터 6.6 요금제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5만원대의 통신요금에 단말기 할부금을 합치니 월 평균 8만원 정도의 요금을 내고 있습니다.


그동안 별 생각없이 요금을 자동이체를 냈었는데,

청구서의 상세항목을 살펴보다가 문득 부가서비스를 사용하지 않으면

6,100원의 비용을 아낄 것 같아서 

바로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었습니다.


저의 부가서비스 항목은 아래와 같습니다. 


우선, 로그인 도용방지 서비스, 

아~ 이건 바로 해지했어야 하는건데 좀 아쉽네요.

비용이 크진 않지만 제 개인정보를 도용당하지 않도록 확실히 관리하는터라 좀 아깝긴 하네요.


두번째, 폰케어플러스 옵션인 중고폰 차액보상 서비스!

비용이 5,100원이라 이것도 해지하려고 문의했더니

18개월 동안 이 부가서비스를 이용료를 납부했으면

19개월째 새 아이폰을 장만하고자 할 때,

현재 사용하는 아이폰 6S Plus를 반납하면 

새 아이폰으로 바로 갈아탈 수 있다고 합니다.


현재 아이폰의 할부가 30개월이니 18개월이 지나도

앞으로 12개월의 할부가 남게 되는데

이 12개월의 할부는 아이폰을 반납하는 조건으로 퉁치고

새로 새 아이폰의 할부를 시작한다는 것이죠.


금액적으로 어떤 게 좋을까? 고민하고 있는 차에

그동안 5,100원 중에서 절반은 포인트로 내고 나머지 절반을 납부했다고 하네요.


그래서, 이 부가서비스인 폰케어플러스 옵션은 해지하지 않고 그냥 두었습니다. 

앞으로 3개월만 더 납부하고 바로 아이폰 7으로 갈아타면 

더 이득일 것 같네요. ㅎㅎ


Comment +1

  • 유플실망 2017.05.16 11:40

    흐미 그부분때문에 유플러스엘지 쓰고싶지 않네요 보상이라는 말때문에 신청했고 18개월째 기기변경하고 보상 받았지만 자기부담금이 50프로되네요 18개월간 유지한게 아깝네요 ㅡㅡ


우연한 기회에 라즈베리파이(Raspberry PI)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컴퓨터를 교육하기 위해 만들었다고 하는데

이거 생각보다 물건이네요. 


그동안 꾸준히 업그레이드 되어 버전 3까지 나왔는데

작은 보드 하나에 없는 것이 없네요.


라즈베리파이를 이용해서 무엇을 해볼까?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여러 생각이 많았지만 우선 이 놈을 연결하면 모니터에 어떻게 나오는지 궁금했습니다. 


보드에 전원을 넣고 모니터를 연결하고

키보드와 마우스를 연결하면 짠~하고 화면이 나온다는데

정말 그럴까? 궁금했습니다. 

인터넷은 또 잘 될까요? 


 


오늘 구매만 라즈베리파이 3의 모델 B 입니다.

가격은 5만원대 중반입니다. 



박스 뒷면을 보니 Wireless LAN이 지원합니다.

집에 있는 무선 인터넷을 바로 잡아 연결할 수 있겠네요.

블루투스 4.1도 지원하니 블루투스 마우스, 키보드, 스피커 등을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라즈베리 파이3의 모습입니다. 

정말 보드 하나네요. ㅎㅎ


라즈베리 파이3의 스펙을 좀더 살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 1.2GHz QUAD Core Broadcom BCM2837 64비트 ARMv7 프로세서
  • BCM43438 Wi-Fi 장착
  • BLE(Bluetooth 저전력) 장착
  • 1GB RAM
  • USB 2 포트 4개
  • 40핀 확장 GPIO
  • HDMI 및 RCA 동영상 출력



보드 아랫면을 살펴보겠습니다.

왼쪽부터 전원, HDMI 케이블 연결 단자,  오디오 연결 단자 순입니다. 

전원은 스마트폰을 충전하는 5핀 케이블을 사용하면 됩니다. 



다음 면입니다.

LAN 케이블을 꼽을 수 있는 포트와 USB 포트 4개가 보입니다.

기본적으로 유선 LAN과 키보드, 마우스를 사용할 수 있는 포트입니다. 

물론, 무선 랜, 블루투스를 지원한다고 하니 주로 사용할 것 같진 않습니다. 




보드 뒷면입니다. 

회로가 복잡하네요.

오른쪽에 보이는 것은 SD카드입니다.

라즈베리 파이는 저장공간을 갖고 있지 않기 때문에

이렇게 SD 카드에 리눅스를 저장한 후, OS로 사용해야만 합니다. 


16GB, 32GB 메모리카드를 구매하여 리눅스를 올린 후에 사용해도 되고

라즈베리파이를 구매할 때, 아예 함께 패키지로 파는 것을 이용해도 됩니다.

가격은 대략 3만원 선입니다. 



제일 먼저 전원을 연결했습니다.

보드에 빨간 LED 불빛이 들어오네요. 




다음으로, 모니터를 연결하기 위한 HDMI 케이블을 HDMI 단자에 연결하고

마우스, 키보드를 USB 포트에 연결하였습니다.



모니터를 켰습니다.

리눅스의 Text Message가 몇 개 올라간 후에

이렇게 윈도우가 짠하고 나타납니다. ㅎㅎ


왼쪽 상단에 라즈베리 파이에 사용할 수 있는 메뉴가 나오고,

오른쪽에 현재 상태값이 나타납니다. 



책상 위가 좀 너저분하지만

전체적인 모습은 이렇습니다. 


이제 부팅이 되었으니 리눅스 공부를 해볼 수도 있겠고,

브라우저를 띄워서 인터넷 셔핑도 할 수 있습니다. 


이제 라즈베리 파이의 첫 발을 떼였으니

앞으로 무엇을 할 수 있을지를 고민해 봐야겠습니다. 

Comment +0

토렌트 사이트를 통해 각종 영상들이 유통되고 있습니다. 

저작권의 문제로 불법인 경우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겠죠.


아무튼,

토렌트를 통해 다운로드 한 영상을 스마트폰에 넣은 후,

버스나 지하철에서 꺼내보면 그만큼 편한 것도 없습니다. 


보통은 PC로 영상을 다운로드 한 후,

PC와 스마트폰을 데이터 케이블로 연결하여 영상을 특정 디렉토리나 외장 SD 카드로 옮기게 되는데

스마트폰에서 직접 필요한 영상을 토렌트 사이트를 통해 다운로드 하는 법을 알아보겠습니다. 


1. 먼저 utorrent 를 설치합니다. 

플레이 스토어에서 utorrent 로 검색하면 바로 설치할 수 있습니다. 



2. 토렌트 사이트에 접속합니다.

토렌트 사이트의 종류가 많이 있는데, 모바일 버전을 지원하는 사이트에 접속하는 것이 좋습니다. 

 오늘은 http://itorrent.io 사이트에 접속하여 다운로드 해 보겠습니다. 




3. 토렌트 사이트에서 다운로드 할 영상 정보를 클릭합니다.

토렌트 정보를 클릭한 후에, 아래와 같이 utorrent 앱을 선택하면 

곧바로 영상이 다운로드 됩니다. 



4. 다운로드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utorrent 설정 화면에서 다운로드 할 위치를 변경할 수 있습니다.

기본으로는 스마트폰의 Download 폴더에 저장됩니다. 




5. 다운로드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제 영상을 보시면 됩니다. 




Comment +0


친한 친구가 2015년 중반에 구입한 갤럭시 A5를 하나 사용하라고 주었습니다.

한국에서 구입한 것은 아니고,

중국에서 구입한 것인데 개통을 한 적은 없고 

그동안 안드로이드 어플 개발용으로만 사용해서 여러모로 상태가 좋은 폰이었습니다. 


문제는 중국향 즉, 중국에서 구입한 폰은 한국에서 개통하기 어렵다는 것입니다. 





주변에 수소문하니 서비스센터에 가서 스마트폰의 OS를 바꾸면 

국내에서 개통이 가능하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주말에 바로 삼성전자 서비스센터로 갔습니다.

해외에서 구매한 제품이라 해외 담당 기사가 전담으로 처리를 하네요. 

궁금한 사항을 몇가지 물어보니 아래와 같은 답변을 해 주시네요.


1. 중국에서 구입한 삼성전자 갤럭시A5의 수리는 서비스센터에서 직접 진행하지 않고, 

구미 공장으로 보내서 서비스를 받아야 한다.

이때, 수리가능 여부, 수리비용을 알려주어 수리를 할 것인지 물어본다.


2. 스마트폰의 OS를 새로 설치하여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이야기는 잘못된 것이다.

중국에서 구글이 철수하면서 중국에서 판매되는 스마트폰에서는 플레이 스토어의 접근을 아예 차단하였기 때문에

수리를 하더라도 플레이 스토어는 접근할 수 없다. 


3. 국내 개통여부는 폰을 직접 확인해봐야 알 수 있다.

개통이 되는 폰이라 하더라도 전화, 문자, 브라우저를 통한 인터넷 정도만 사용할 수 있다. 



흠.. 결국 고민하다가 그대로 돌아왔습니다.

중국에서 삼성 휴대폰 구입하시는 분들 참고하세요. 


Comment +0


지난 2014년에 한국데이터베이스진흥원의 요청으로 작성했던


"검색엔진 프로젝트 관리 가이드"의 문서를 공유합니다. 


당시 빅데이터가 유행이었고(지금도 그렇지만...) 


빅데이터를 DB진흥원 입장에서 봤을 때, 필요로 하는 여러가지 내용,


DB구성, 보안, 분석, 장비 등의 내용에


이를 검색하여 활용할 방안이 필요하여 작성한 자료입니다. 


시간이 좀 지났지만, 검색프로젝트 자체는 크게 변하지 않아 내용을 올립니다. 


PDF로 된 첨부파일을 확인하세요. 

07장-검색엔진 프로젝트 관리 가이드-140224.pdf






Comment +0


정말로 오랜만에 구글 애드센스 핀번호를 다시 받았습니다.


블로그와 애드센스가 한창일 때, 

애드센스를 신청하고 핀번호를 받아 참 좋아했었는데

애드센스 운영을 잘하지 못해 계정이 disable되었다가 

몇년만에 다시 시도해서 핀번호를 받게 되니 역시 기분이 좋네요. 


전에는 미국에서 직접 영문으로 된 우편이 온 것으로 기억하는데

이번 건은 주소와 이름도 한글로 오고,

미국이 아닌 대만에서 왔네요. 

아무튼 신선합니다. 





구글 애드센스의 핀번호는 애드센스를 통해 발생되는 수익금을 받기 위한 첫단계입니다.

애드센스 계정을 만들고 자신의 사이트에 게재한 후,

수익금이 10달러를 넘어서면 수익금을 지급 받을 수 있는 자격이 생기는데

이를 증명해주는 것이 핀번호입니다.


핀번호를 위 그림처럼 자신의 애드센스 계정에 입력하면,

수익금이 100달러를 넘겼을 때, 구글 수표로 보내줍니다. 


전에는 거의 한달마다 한번씩 구글 수표를 받았었는데

이번에는 언제 어떻게 받을런지 스스로 궁금합니다. 


100달러를 위해서 한번 노력해 볼까요? ^^

Comment +0

요즘 LG에서 한창 밀고 있는 G5를 잠시 사용해 봤습니다. 

가로수길에 G5의 다양한 기능을 설명하고 체험할 수 있는 LG Playground라는 공간을 새롭게 설치하였네요.






1층은 G5의 간단하게 살펴볼 수 있도록 했고,

2층은 배터리 분리, 카메라 모듈, 음악모듈 착탈을 체험하면서 여러가지 기능을 사용해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G5의 기본 모습입니다. 

요즘은 워낙 스마트폰이 얇게 잘 나오는 편이라

개인적으로 폰의 두께나 무게가 큰 감흥을 느끼는 편인 아닙니다만,

폰을 잡았을 때, 느껴지는 그립감이나 무게감은 전반적으로 괜찮았습니다. 

화면도 깨끗하고 시원하게 잘 나온 것 같구요. 

 





가장 궁금한 것 중 하나인 배터리를 분리를 해보았습니다. 



G5 하단의 버튼을 누르면서 배터리를 잡아 당기면 

쓱~하고 쉽게 빠집니다. 

기존에 스마트폰 뒷면의 커버를 손톱으로 벌려서 연 후에

배터리를 교체하는 방식에 비하면 참 편리한 방식입니다.


배터리를 뺀 후, 카메라 기능을 위한 CAM Plus 모듈을 삽입해보았습니다. 



CAM Plus 모듈은 보조 배터리를 내장하고 있기 때문에 

CAM Plus 모듈을 끼운 후,

폰은 켜고 평소처럼 사용하면 됩니다. 


사진과 같이 G5 하단이 약간 불룩하게 나와 있어

오른손을 폰을 잡고 사진/동영상 촬영을 쉽게 할 수 있는 구조입니다. 


사진/동영상을 찍도록 셔터를 따로 빼 놓았고,

모서리 부분에 줌인/줌아웃을 위한 조그셔틀도 마련해 두었습니다. 


나름 신경을 쓴 모습이네요. 


이제 카메라 화각을 살펴보겠습니다. 

개인적으로 스마트폰의 화각이 조금 넒어졌으면 하는 생각이 있었는데

광각 모드를 지원하는군요. 



먼저 일반모드일 때의 화면입니다. 




다음으로 광각모드의 화면입니다. 



생각보다 화각이 넓게 나오는 것 같습니다. 


여행시 풍경사진을 광각모드로 찍으면 나름대로 괜찮을 사진이 나올 것 같습니다. 



그 외 HiFI 모듈을 꼽으면 음악을 더 생생하고 

비트를 높여 들려준다고 하는데 

그건 비교를 하지 못했습니다.


G5의 전체적인 느낌은 만족할만한 수준입니다.

다만, CAM Plus 팩, HiFi 팩을 각각 별도로 구입해야 한다는 것이 

단점이라면 단점이네요.


4월말까지 구입하면 한시적으로 두개의 패키지를 모두 구매할 수 있다고 하는데

매장마다 정책이 조금씩 다를테니 따져보고 구매해야 할 것 같구요.

비슷한 가격에 위 패키지를 모두 준다면 구매를 할 것 같기도 합니다. 


참고가 되시길 바랍니다. 


Comment +0

맥북 처음 사용하면 이것저것 낯선 것이 참 많습니다. 

탐색기로 쓰이는 파인더 부터 기본적인 프로그램의 실행과 종료까지

어느 것 하나 만만한 것이 없죠.


슬슬 맥북에 익숙해지면 

윈도우에서 많이 활용했던 프로그램을 하나씩 맥북용으로 대치하는데요.


가장 많이 사용하는 것 중에 하나가 아마도 캡쳐 프로그램일 것입니다. 

제 경우는  윈도우에서 무료 캡쳐 프로그램을 사용했고,

브라우저를 캡쳐할 때는 네이버 툴바를 이용했었습니다.


맥북에서는 기본으로 캡쳐를 지원하는데요.

키보드의 버튼 3개를 누르면 바로 캡쳐가 됩니다. 


1. Command - Shift - 3


첫번째 방법은 화면 전체를 캡쳐하는 방법입니다. 

Command - Shift -3 을 동시에 누르면 전체 화면이 캡쳐되어 저장됩니다. 



중요한 것은 이렇게 저장된 그림 파일은 "데스크탑"에 "스크린샷2016-03-30 오후 12:03:30"과 같은 형식으로 바로 저장된다는 것입니다. 

아래 그림을 참고하여 주세요. 





2. Command - Shift - 4


두번째 방법은 화면의 일정 영역을 캡쳐하는 방법입니다. 

Command - Shift -4 을 동시에 누르면 커서가 영역을 지정할 수 있도록 바뀝니다. 



이 때, 마우스를 클릭하면서  캡쳐할 영역을 드래그 하면,

선택한 영역이 역시 "데스크탑"에 위와 설명한 형식으로 저장됩니다. 


맥북에서 기본으로 제공되는 캡쳐 기능이지만 

굉장히 쉽고 강력해서 거의 모든 화면을 캡쳐할 수 있습니다.


문서 작업시 활용하면 아주 좋은 팁이 될 것입니다. 

Comment +0

윈도우 7에서 icloud를 동기화하여 아주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무료 계정 5GB를 쓰다가 한달에 약 3,000천원 정도면 50GB 를 마음놓고 사용하고

맥북, 아이패드, 아이폰에서 데이터를 마음대로 업로드하고 

공유할 수 있으니 나름 편리합니다. 


한 2년동안 Dropbox를 사용하다가 icloud로 갈아탔는데 

지금은 icloud가 더 편하네요. 


하지만, 

윈도우 10에서는 이야기가 좀 다르네요. ㅎㅎ


윈도우 7에서 윈도우 10으로 업그레이드를 하고 

마찬가지로 icloud 윈도우용을 설치하였습니다.


문제는 윈도우 10의 탐색기에서 icloud 드라이브 안의 한글 폴더이름이 

초성/중성/종성이 구분되어 나열된다는 것입니다.  ㅜㅜ



 


몇번을 해봐도...

윈도우 10을 지우고 다시 설치해도...

결과는 같네요. 


아직 윈도우 10과 icloud의 궁합은 맞지 않는 것인지?

아니면 제가 무얼 잘못한 것인지 참 답답합니다. 


결국, 윈도우 7으로 다시 돌아왔네요. 

윈도우 7에서는 icloud를 설치하면 바로 한번에 정상적으로 폴더들이 보이는데 말이죠.


방법을 좀더 찾아봐야겠습니다. 

Comment +2

  • 저도 궁금.. 2016.09.11 16:51

    저도 궁금합니다.. 왜저러는지.. 해결 빨리 되었으면 좋겠네요 ;(

  • 불두꺼비 2016.12.06 18:06

    저도 원드라이브에서 아이클라우드로 윈10 맥북프로 동기화를 쓸려는데 같은 문제가 생겨 다시 원드라이브를 쓰는데
    참 안타깝네요.
    해결방법을 찾으시면 공유좀 부탁드려요~


신규 창업자나 창업한지 얼마되지 않은 회사들은 늘 운영자금이 모자릅니다. 

운영비 중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역시 인건비(급여)죠.


창업 초기에 얼마의 자본금을 갖고 사업을 시작하지만

서비스나 제품을 개발하는 동안에는 계속 투자를 해야 하니

흔히 "쩐주"라고 부르는 후원자가 없으면 

사업을 진행하기 상당히 어려워집니다. 


이때, 도움을 구할 수 있는 곳이 바로 VC, 벤처캐피탈 회사들인데요.

요즘 우리나라에도 많은 VC들이 생겨서 이 회사들에게 연락하여 

투자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 


물론, 사업계획서를 전달한 후, 까다로운 심사를 받아야 해서

투자를 유치하는 확률이 적긴 하지만 

아이디어와 사업 계획이 확실하면 도전해 볼만 하다고 생각합니다. 


소프트뱅크벤처스, 케이큐브벤처스, 본엔젤스파트너스 등 

유명한 벤처캐피탈부터 낯선 이름의 회사 등 생각보다 많은 VC들이 있네요.

사업계획서를 이메일로 전달하면 대개 1주일 안에 회신을 줍니다. 

창업하시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솔리더스 인베스트먼트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

서울기술투자

유안탕니베스트먼트

투썬인베스트

이예스인베스터

서울투자파트너스

케이넷투자파트너스

컴퍼니케이파트너스

스틱인베스트먼트

MG인베스트먼트

수림창업투자

유티씨인베스트먼트

소프트뱅크벤처스

큐브벤처파트너스

한국벤처투자

대경창업투자

현대기술투자

솔리더스인베스트먼트/아이비케이캐피탈

송현인베스트먼트

스톤브릿지캐피탈

코오롱인베스트먼트

비엔에이치인베스트먼트

세종벤처파트너스

알바트로스인베스트먼트

엘앤예스벤처캐피탈

메디치인베스트먼튼

서울투자파트너스/한빛인베스트먼트

프리미엎파트너스

아이디벤처스

아이엠엠인베스트먼트

디에스씨인베스트먼트

아주아이비투자

예이치비인베스트먼트

이후인베스트먼트

케이투인베스트먼트파트너스

유큐아이파트너스

포스코기술투자

LB인베스트먼트

동문파트너즈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이상기술투자

마젤란기술투자

네오플럭스

마이다스동아인베스트먼트

서울기술투자/아이비케이캐피탈

한국투자파트너스

티예스인베스트먼트

지앤텍벤쳐투자/아이비케이캐피탈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아이디벤쳐스/아이비케이캐피탈

인터베스트

KTB네트워크

슈피리마인베스트먼튼

플래티넘기술투자

한화인베스트먼트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

케이투인베스트먼트파트너스/신한캐피탈

케이큐브벤처스

마이벤처파트너스

캡스톤파트너스

지앤텍벤처투자

삼호그린인베스트먼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