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코아 스마트밴드를 석달째 사용하고 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의 고장으로 새로운 스마트밴드를 찾던 중, 


우연히 발견하고 구입해서 써 보았는데요.


초반에는 여러가지로 좋은 점이 있어서 나름 만족하고 사용했습니다. 



코아 스마트밴드 CK7의 한달 사용기, 미밴드 대비 장단점 분석

출처: http://bluebuzz.kr/1138 [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하지만, 어느 정도 쓰다보니 불편한 점이 눈에 들어오네요.


이전 포스트에서 눈에 쏙 들어오는 예쁜 폰트가 아니라서 아쉽다고 언급했었는데요.


지금은 폰트보다도 아이폰7과의 연결문제가 제일 골치거리입니다. 


안드로이드폰은 어떤지 모르겠는데, 


아이폰7과 CK7은 연결이 잘 끊어지고 재연결도 쉽지 않습니다. 



미밴드의 경우는 한번 연결을 해 두면


스마트폰과 미밴드가 잠시 떨어져 있어도 근처에 왔을 때 재연결이 되는 경우가 많은데


CK7은 한번 끊어지면 아예 재연결이 안됩니다. 


사용자가 재검색을 통해 연결을 해도 첫 연결처럼 원활하게 되지 않고


아예 스마트밴드를 껏다 켜야 하거나 



어떤 경우에는 이렇게 해도 연결이 되지 않습니다. 



그래서, 연결이 잘 되었으면 스마트폰과 CK7의 연결이 끊어지지 않도록 


항상 붙어두어야 하네요. ^^



글을 쓰는 지금도 연결이 끊어진 채로 3일째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젠 애플워치로 가야할 때가 된 것 같습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