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양떼목장과 속초해수욕장

가족여행
1.
2007년 5월 5일에 설악산으로 가족여행을 갔다.
가족여행 코스는 분당에서 출발하여 대관령 양떼목장을 거쳐 속초 해수욕장을 가는 것으로 설정했다. 중간 중간 쉬면서 운행했고 저녁에는 속초의 외옹치항에서 회도 좀 먹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주 휴게소에서 잠시 쉬었다가 다시 출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연우가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한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떼목장으로 올라가는 길.. 연우는 내 옆에 있어서 사진에는 없고...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나오는 양떼목장. 따뜻한 봄날이라 사람도 많고 양들도 참 많았다.
한가롭게 풀을 뜯고 있는 양들이 보기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빠 저 양들 좀 봐!!! 연우의 한 컷.. 얼굴 표정이 즐거움이 가득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변의 풀을 뜯어서 양에게 주는 지우.. 연우는 옆에서 바라보기만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큰 딸의 한 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떼목장을 거의 다 보고 나서 꽃을 따는 아이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 둘러보고 내려와서 그네도 한번씩 타고...
양떼목장을 한 바퀴 주욱 돌아보는데 약 30분쯤 걸린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떼목장의 마지막 코스가 우리안에 있는 양들에게 건초를 직접 주는 것이다. 건초 한바구니에 천원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우, 연우 신나게 한바구니씩 양들에게 직접 먹이를 준다. 돈을 따로 내긴 했지만 좋은 체험인 것 같다.

2.
양떼목장을 다 보고 동해고속도로를 거쳐서 바로 속초해수욕장으로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만에 보는 바다.... 아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만에 아이들과 신나게 모래놀이도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도가 오면 도망가기 놀이도 하고... 초상권때문에 얼굴 노출을 극도로 꺼리는 내 마누라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역따기에 여념이 없는 지우와 모래놀이를 즐기는 연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박이여 대박~~~ 진짜 큰 미역을 하나 주어서 신나게 달려오는 지우...

3.
속초해수욕장에서 신나게 놀았다. 점심을 가져가지 않았지만 약간 걸어가면 수퍼마켓이 있는데 컵라면을 가져다가 먹을 수 있다. 컵라면과 과자로 점심은 해결하고...
바로 설악콘도로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콘도에서 내려다 보이는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란다에서 둘이 놀다가 한 컷...


한참을 쉬다가 같이 지내기로 한 선우네와 만나서 외옹치항으로 이동했다. 회 먹으로..
인터넷으로 이것저것 공부한 결과 대포항보다는 외옹치항이 작지만 낫다고 해서 그리로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푸짐하게 한상 먹었다. 배가 고파서 사진을 좀 찍고 먹는다는 것을 깜박하고 먹다가 찍었다. ㅜ.ㅜ
차때문에 소주를 못 먹은 것이 좀 아쉽다.

콘도로 가서 가볍게 술을 한잔 하고 잤다. 다음날 설악산 등반(?)을 위하여...
양떼목장과 속초해수욕장 가족과 한번쯤은 가볼만한 곳인 것 같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