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유가가 오르는 날이면 내 블로그 방문자도 늘어난다.

IT산책
2007년 11월 6일
"아토스, 마티즈 등 경차를 타지 않아야 하는 이유"라는 포스트를 작성한 적이 있었다.
당시 다음 메인에 노출되어 약 35,000 여명이 이 포스트를 읽었었는데
최근에 이 포스트를 찾는 분들이 부쩍 늘었다.

특히, 원유값이 100달러를 넘었을 때, 120달러를 넘었을 때 그리고 어제가 가장 그랬다.
원유값이 약간씩 내릴때도 있지만 지금의 대세는 가파른 오르막이다.
어제도 그랬고 오늘도 약 5달러 정도 급등했다. 이렇게 원유값이 오른다는 뉴스가 나올때마다
많은 분들이 경차 구매를 고민하는 듯 하다.
인터넷으로 경차에 대한 각종 정보를 수집하는 것이 느껴지니 말이다.
회사에서도 몇몇 사람이 중고 경차에 대해서 문의하는 것을 보았고 내게도 질문을 많이 하는 편이다. 중고시장에서는 경차가 없어서 못 팔 정도라는 소리도 들리고 있다.
기름값이 오르긴 엄청 오른 모양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은 내 블로그의 방문자 수를 나타낸다
어제는 특별히 올린 포스트도 없는데 방문자 수가 12,000명이나 된다.
어떤 경로로 들어왔는지 유입경로를 확인해 보니 거의 90%이상이 위 포스트를 보고자 온 것이다.

아마도 다음블로그 뉴스에서 '아토스'로 검색해서 들어오는 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그 뉴스에서 '아토스'로 검색하면 세번째에 내가 쓴 포스트가 검색된다.
물론 앞으로는 순위가 바뀌겠지만...

개인적으로 과거 포스트를 찾아주는 건 약간 기분 좋은 일이지만 이처럼 기름값이 연일 오르고 있는 것은 반갑지 않다.
정부에서는 원유값이 170달러가 되어야 유류세 인하같은 현실적인 방안을 내 놓을 것이라고 한다. 그러나 원유값이 170달러되면 그때는 우리나라가 아마도 난리가 날 것이다.
쇠고기문제처럼 뒷북치지 말고 서민들의 기름값문제도 미리미리 손을 썼으면 좋겠다.

반응형